전체메뉴
바빠진 연탄공장
더보기

바빠진 연탄공장

박영철 기자 입력 2017-11-28 03:00수정 2017-11-2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초겨울에 접어든 27일 광주 남구의 한 연탄공장에서 작업자들이 난방용 연탄을 트럭에 옮겨 싣고 있다. 이날 광주 최저 기온은 영상 0.3도였지만 영하 2.6도를 기록한 서울 및 수도권과 내륙 지역의 아침 최저 기온은 모두 영하권이었다.

광주=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
주요기사
#연탄공장#난방#겨울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