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 미모에 없겠어요?”…김성경, 쿨한 열애 인정
더보기

“이 미모에 없겠어요?”…김성경, 쿨한 열애 인정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7-08-23 09:23수정 2017-08-23 09: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TV조선 ‘강적들‘

방송인이 김성경이 열애 사실을 고백했다.

22일 방송된 KBS2 '1대100'에서 조충현 아나운서가 김성경에게 "핑크빛 기운이 약간 감도는"이라고 말하자 "핑크빛이 어디 있냐"며 부끄러워했다.

이어 김성경은 "제가 이 미모에 없겠어요?"라며 열애 사실을 밝혔다.


그의 말에 조충현 아나운서가 "김성경 씨 나온 프로그램을 보고 그분이 먼저 연락했다는 제보를 들었다"고 덧붙였다. 이 프로그램은 TV조선 '강적들'이었다.

주요기사

김성경은 "그 프로를 보고 연락하기 쉽지 않은데. 워낙 거기서 세게 나오기 때문에"라며 "저는 그 프로를 보면서 연애는 사실 포기했다. 왜냐하면 너무 남자들이 저를 무서워해서 남녀로서 좋아하기는 쉽지 않을 것 같다고 생각했다. 그랬는데 오히려 그런 모습을 더 좋게 본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1993년 SBS 아나운서로 데뷔한 김성경은 2002년 퇴사한 후 방송인으로 활동 중읻. 1997년 고(故) 최연택 KBS 기자와 결혼했으며, 2000년 이혼했다. 현재 슬하에 한 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