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11일 울산 워터버블페스티벌 열려
더보기

11일 울산 워터버블페스티벌 열려

정재락기자 입력 2017-08-10 03:00수정 2017-08-1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울산 워터버블페스티벌(옛 울산 물총축제)이 11, 12일 중구 ‘젊음의 거리’인 소방서 사거리에서 열린다. 젊음의 거리 상인회가 주최하고 청춘문화기획단이 주관해 4회째를 맞는 워터버블페스티벌의 주제는 ‘한여름 날의 크리스마스’다. 행사 이틀간 오후 2∼5시에 도심 한복판에서 물총을 쏘고 석전(石戰·돌싸움) 형태의 스펀지 놀이를 즐기며 콘서트까지 감상할 수 있다. 이 밖에 버블파티와 단체 공 던지기도 마련된다. 도심이 피서 공간으로 변하면서 원도심 상권 활성화도 기대된다.

정재락 기자 raks@donga.com
주요기사
#울산 워터버블페스티벌#울산 물총축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