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엘리자베스 英여왕은 다크 초콜릿 중독자”
더보기

“엘리자베스 英여왕은 다크 초콜릿 중독자”

위은지기자 입력 2017-08-04 03:00수정 2017-08-04 09: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직 왕실 요리사가 식습관 밝혀
“여왕님은 초콜릿 중독자(chocoholic)예요. 다크 초콜릿을 참 좋아하셨는데 화이트 초콜릿이나 밀크 초콜릿은 썩 좋아하지 않으셨죠.”

1982∼1993년 영국 왕실의 전속 요리사로 일한 대런 맥그레이디가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왕족들의 식습관을 2일(현지 시간) CNN 인터뷰에서 털어놓았다.

91세인 엘리자베스 2세 여왕(사진)이 건강한 몸을 유지할 수 있는 비결에 대해 맥그레이디는 ‘탄수화물과 거리 두기’를 꼽았다. 그는 “여왕이 혼자 식사할 때는 굽거나 데친 생선과 샐러드를 주로 먹는다. 감자나 탄수화물은 절대 입에 대지 않는다”고 말했다.


또한 “여왕이 운동을 하는지는 모르겠지만 승마와 개 산책을 참 좋아한다”고 덧붙였다. 여왕이 매일 칵테일을 네 잔씩 먹는다는 일각의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며 진과 뒤보네(프랑스의 적포도주)를 좋아할 뿐이라고 일축했다.
 
위은지 기자 wizi@donga.com
주요기사
#엘리자베스 영국 여왕#다크 초콜릿 중독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