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당 탈당 조원진 “12일까지 대선출마 결정”
더보기

한국당 탈당 조원진 “12일까지 대선출마 결정”

신진우기자 입력 2017-04-10 03:00수정 2017-04-1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조원진 “탄핵 주도한 종북좌파와 전쟁”
홍준표 “극우친박 나가 부담 덜어” 유승민 “한국당이 사라져야할 적폐”
친박(친박근혜)계인 조원진 의원(사진)이 9일 자유한국당을 탈당해 박사모(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 등이 주도해 창당하는 새누리당에 합류하기로 했다. 조 의원은 이날 기자들을 만나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을 주도한 종북 좌파 세력과의 전쟁을 선포한다”며 “대선 출마 여부를 12일까지 결정하겠다. 출마하면 끝까지 완주하겠다”고 밝혔다.

정치권에선 조 의원의 탈당으로 ‘태극기 표심’이 분산돼 보수 분열이 더 가속화되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다만 친박계의 추가 탈당 가능성은 높지 않다. 한 친박계 의원은 “조 의원의 개인적 판단이다. 다른 친박계 의원들은 동요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조 의원의 탈당을 두고 홍 후보는 “극우적 성향의 마지막 친박계인 조 의원이 스스로 나갔으니 오히려 부담이 없어졌다”고 말했다. 바른정당과의 ‘보수 후보 단일화’ 등을 추진하는 데 있어 걸림돌이 사라졌다는 얘기다.

하지만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는 “한국당 전체가 사라져야 할 적폐”라며 조 의원 탈당에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다. 홍 후보가 ‘마지막 친박이 탈당했다’고 언급한 것을 두고는 “홍 후보가 조급하다는 증거”라고 했다.

관련기사

신진우 기자 niceshin@donga.com
#조원진#친박#한국당#탈당#대선#탄핵#유승민#홍준표#박근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