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안신애, 골프볼 바꾸고 시즌 준비 완료
더보기

안신애, 골프볼 바꾸고 시즌 준비 완료

스포츠동아입력 2017-03-31 14:21수정 2017-03-31 14: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제공 | 브리지스톤골프

-타이거 우즈가 쓰는 브리지스톤골프와 후원계약
안신애(27)가 올해부터 새 골프공으로 그린 평정에 나선다. 브리지스톤골프와 골프볼 후원계약을 체결했다.

안신애는 2008년 데뷔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3승을 거둔 인기스타다. 골프 이외에도 방송 등 다양한 분야에서 끼와 재능을 발휘해 엄청난 삼촌팬을 거느리고 있다.

지난해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퀄리파잉토너먼트를 통과하며 올해 한국과 일본투어 병행을 준비 중인 안신애는 새 출발에 앞서 골프볼을 바꿨다.


안신애가 선택할 골프볼은 브리지스톤골프의 Tour B330시리즈.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와 1000만 달러의 사나이 브랜트 스니데커가 사용 중인 골프볼이다.

관련기사

안신애를 비롯해 세계적인 선수들이 선택한 브리지스톤골프 B330시리즈는 30만1961명의 볼 피팅 데이터에 타이어 부문 세계 1위의 브리지스톤타이어의 최첨단 기술이 더해져 탄생됐다.

드라이버를 포함해 페어웨이 우드, 롱 아이언 등 길이가 긴 클럽에서는 페이스에서 공의 미끄러짐을 억제해 스핀을 감소시키고 비거리를 향상 시키는 효과를 발휘하고, 짧은 아이언 및 어프로치 클럽에서는 부드러운 커버 소재가 접근성 스핀량을 높여 그린 주변에서의 스핀 컨트롤이 좋아졌다.

주영로 기자 na1872@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