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진태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수감, 법치주의 조종弔鐘 울린 날”
더보기

김진태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수감, 법치주의 조종弔鐘 울린 날”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3-31 08:49수정 2017-03-31 09: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김진태 의원 페이스북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이 31일 구속 수감된 것에 대해 “법치주의의 조종(弔鐘)이 울린 날”이라고 한탄했다.

김진태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법치주의의 조종(弔鐘)이 울린 날”이라며 “벼랑 끝에 내몰린 이 나라는 어디로 갈 것인가”고 말했다.


이어 “하늘이 무너져도 이제부턴 살아있는 사람들의 몫”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는 31일 새벽 3시 3분쯤 박근혜 전 대통령을 구속했다.

주요기사

강부영 서울중앙지법 영장 전담 판사(43·사법연수원 32기)는 “주요 혐의가 소명되고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어 구속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이 인정된다”고 구속영장 사유를 밝혔다.

이로써 박 전 대통령은 노태우·전두환 전 대통령이 이어 검찰에 구속된 세 번째 전직 대통령으로 역사에 불명예스러운 기록을 남기게 됐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서울중앙지검 10층에 마련된 임시 유치시설에서 대기하다 구속영장이 발부된 후, 검찰의 K7승용차를 타고 검찰청을 나서 오전 4시 45분쯤 서울구치소에 들어갔다.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eunhyang@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