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인터뷰] 박소영 대표강사 “인문학으로 마음의 위로 받으세요”
더보기

[인터뷰] 박소영 대표강사 “인문학으로 마음의 위로 받으세요”

스포츠동아입력 2017-03-30 17:37수정 2017-03-30 23: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박소영 리얼인문학 대표 강사

“타인과의 공감 통해 위로 받고 삶의 동기부여도”
초보자 위해 ‘칵테일’ 같은 쉽고 색다른 강의 지향
관련 책 출간과 어린 수강생 위한 프로젝트 추진

“인문학은 타인과의 공감입니다.”

바야흐로 인문학의 시대다. 인공지능(AI) 등 신기술 등장과 그에 따른 4차 산업혁명 바람이 일면서 오히려 인문학의 중요성은 날로 더 커지고 있다. 급속한 사회변화 속에서 방향을 알려주는 일종의 나침반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기업과 관공소 등에서 강의를 하고 있는 박소영 리얼인문학 대표를 만나 현재의 인문학이 가진 의미와 중요성에 대해 들어봤다.

박 강사는 인문학에 대해 ‘든든한 백’이라고 표현했다. 다른 사람에 대한 공감능력을 높여주고, 이를 통해 위로를 받을 수 있다는 설명이다. 그는 “현재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가장 큰 불안은 ‘다른 사람들은 잘 살고 있는데 왜 나만 이럴까’란 생각이다”며 “인문학은 다른 사람들과 공감하는 능력을 높여준다”고 말했다. 다른 사람의 위로가 ‘1’이라면 인문학을 통해 얻는 위로는 ‘10’이라는 것이 그의 얘기다.


박 강사 또한 인문학을 통해 큰 위로를 받았다고 한다. 어릴 때부터 책 읽는 것을 좋아했고, 대학에서 들었던 고전강의로 인문학에 대한 관심이 생겼다. 졸업 후엔 안정된 회사를 다니며 평탄한 삶을 살았다. 그랬던 그가 다시 인문학을 떠올린 것은 “그럼에도 행복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한다. 매일 매일 똑같이 반복되는 삶이 싫었다. 그때 문득 ‘고전’이 생각났다고 한다. 전통문화연구회에서 고전을 배우고, 교수의 추천으로 고전강독회라는 모임에도 들어갔다. 점점 더 매력에 빠져들었다. 결과적으로 뻔한 일상에 대한 위로와 함께 삶의 새로운 동기부여가 됐다.

관련기사

직장에서 나와 강사가 된 이유도 자신이 인문학을 통해 받은 위로와 동기부여를 좀 더 많은 이들에게 알리고 싶어서다. 박 강사는 “처음엔 강의를 듣고 관련 책을 읽고 싶게 하는 것이 목표였고, 그런 얘기를 들을 때 보람을 느꼈다”면서 “요즘엔 조금 더 욕심을 내 ‘성공’에 대한 동기부여가 아닌 알면 알수록 맛이 나는 ‘인생이나 삶 자체’에 대한 동기부여를 주는 강사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초보를 위한 쉬운 강의를 최우선 목표로 하는 것도 같은 이유에서다. 배우기도 전부터 겁을 먹는 수강생들을 위해 쉽고 색다른 강의 방식을 택했다고 한다. 주제를 정하고 나면 그에 맞는 역사와 문학 등을 불러내 섞는 일명 ‘칵테일’ 강의가 그 예다. ‘사랑’이라는 주제라면 ‘로미오와 줄리엣’ 등의 콘텐츠를 불러와 믹스하는 식이다. 좀 더 재밌고 쉬운 강의를 위해 로미오가 고뇌하며 걷던 이탈리아 베로나의 단풍나무 숲을 직접 찾아가는 등 자기계발도 게을리 하지 않고 있다고 한다. 동양고전의 경우엔 랩을 결합하기도 했다. 한자를 어려워하는 수강생들을 위해 원전을 랩으로 들려주고 뜻풀이를 하는 등 실험을 했다.

박 강사는 인문학을 어려워하는 이들에 대한 조언도 잊지 않았다. 연관된 콘텐츠를 접하며 조금씩 범위를 넓혀가는 방법을 추천했다. 그러면서 최근 본 ‘스노든’이란 영화를 예로 들었다. 영화 내에 모든 것을 통제하는 ‘빅브라더’가 나오는데, 조금만 검색하면 이것이 조지오웰의 ‘1984’라는 소설에서 비롯됐다는 것을 알 수 있다는 것이다. 또 그 소설을 오마주한 무라카미 하루키의 ‘1Q84’까지 연결하면 독서의 범위를 넓혀나갈 수 있다는 얘기다. 그는 “인문학은 어렵고 대단한 것이 아니다”며 “무엇보다 가볍게 접근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인문학의 장벽을 낮춰주는 책을 낼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장기적으론 인성을 키우는 인문학의 특성상 좀 더 어린 친구들에게 인문학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주는 프로젝트도 추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