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꽃게생산자연합회 출범
더보기

한국꽃게생산자연합회 출범

박희제기자 입력 2017-03-23 03:00수정 2017-03-2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인천 특산물인 꽃게잡이용 대형 어선을 운영하는 선주를 주축으로 구성된 ‘한국꽃게생산자연합회’가 22일 인천 중구 옹진수협 수산물공판장에서 현판식을 갖고 본격 활동을 시작했다. 국내 수산물 계통 생산자단체는 제주 갈치와 동해안 대게에 이어 서해안 꽃게가 세 번째로 정부 지원을 받아 설립했다. 인천 근해에서 잡히는 꽃게는 전국 어획량의 50%가량을 차지한다. 이상진 한국꽃게생산자연합회 회장(사진)은 “서해안 대표 어종인 꽃게를 지속가능한 어업으로 발전시키면서 생산자 권익을 보장하는 방안을 찾으려 한다”고 말했다. 032-888-4080

박희제 기자 min07@donga.com
주요기사
#한국꽃게생산자연합회#옹진수협 수산물공판장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