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제2외곽순환고속道 인천∼김포 구간 23일 개통
더보기

제2외곽순환고속道 인천∼김포 구간 23일 개통

황금천기자 입력 2017-03-23 03:00수정 2017-03-2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인천과 경기 김포시를 남북으로 연결하는 고속도로가 23일 개통된다.

2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2012년 3월 1조7000억 원을 들여 착공한 수도권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가운데 인천∼김포 구간이 최근 준공됐다. 인천 중구 신흥동 남항 사거리와 경기 김포시 통진읍 국도 48호선 하성 삼거리를 잇는 28.88km(왕복 4∼6차로) 구간이다.

그동안 인천과 김포를 오가는 데 운전자들은 경인고속도로나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국도를 번갈아 이용하는 탓에 1시간 안팎이 걸렸다. 하지만 이번 고속도로는 모든 구간을 시속 100km로 주행할 경우 25분 만에 주파할 수 있다. 고속도로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남청라를 비롯해 나들목 5개를 설치했고, 환경 훼손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체 구간의 55%를 터널과 지하차도, 교량으로 건설했다.


통행료는 승용차 기준으로 2600원. 최소운영수입보장(MRG) 계약을 하지 않아 사업자가 손실을 보더라도 정부가 재정 지원을 하지 않는다. 국토부 관계자는 “인천∼김포고속도로가 개통되면 수도권 서부의 남북 방향 접근성이 향상되고 경인고속도로와 인근 도로의 교통 혼잡이 완화된다”며 “인천항과 배후 물류단지, 인근 산업단지를 오가는 물동량을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어 연간 물류비 2150억 원의 절감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황금천 기자 kchwang@donga.com
#제2외곽순환고속도로#인천김포고속도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