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산업진흥원 직영시설 3곳 근무, 청소-경비 근로자 121명 직접 고용
더보기

서울산업진흥원 직영시설 3곳 근무, 청소-경비 근로자 121명 직접 고용

노지현 기자 입력 2017-03-17 03:00수정 2017-03-17 09: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산업진흥원(SBA)은 직영 운영시설 3개소에 근무하는 청소, 경비, 시설관리 위탁용역 근로자 121명을 직접 고용해 정규직원으로 채용했다고 16일 밝혔다. 청소, 경비 근로자는 65세, 시설관리 근로자는 60세까지 정년이 보장된다. 앞서 SBA는 2013년 본사 사옥 청소근로자를 비롯해 44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바 있다.

SBA는 위탁용역 근로자 직접고용을 축하하기 위해 16일 SBA 본사 사옥에서 ‘SBA 새가족 환영회’를 열었다. SBA는 직접고용 전환으로 담당 인력의 전문성을 축적하고, 시설물 안전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기존 맞교대 형태의 근무제도 노동친화적인 3교대 근무제로 변경했다.

주형철 SBA 대표이사는 “서울시민의 세금으로 운영되는 공공기관으로서 좋은 일자리 만들기라는 사회적 책무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지현 기자 isityou@donga.com
주요기사
#서울산업연구원#청소#경비 근로자#고용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