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직도 은하철도999를 잊지 못하는 그대에게
더보기

아직도 은하철도999를 잊지 못하는 그대에게

양형모 기자 입력 2017-03-15 17:46수정 2017-03-15 17: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진정 인간이 추구해야 하는 가치는 무엇인가.”

인공지능의 시대에 발을 디디며 인간성에 대한 성찰은 오히려 깊어지고, 절실해졌다. 그런데 40여 년 전에 이 질문을 놓고 불꽃처럼 치열하고, 우주처럼 광활하게 고민한 작가가 있었다. 우리 소년시절의 까마득한 기억 속에 우주열차 ‘은하철도999’를 영원히 정차시켜버린 천재작가. 마츠모토 레이지(79).

마츠모토 레이지의 이름은 일본 만화와 애니메이션계에 살아있는 신화로 굵게 각인되어 있다. 그의 깊이 있는 작품세계와 아름다운 시각예술은 전 세계 팬들의 감수성을 여전히 지배하고 있다.


서기 2221년. 우주열차를 타고 자신의 엄마를 닮은 메텔과 여행을 떠나는 소년 철이의 이야기. 생명과 기계, 급속한 과학의 발전 속에서 은하철도999가 닿고자 했던 안드로메다에 철이는 과연 무사히 도착할 수 있을 것인가.

관련기사

올해는 마츠모토 레이지가 은하철도999를 발표한 지 40주년이 되는 해이다. 일본에서는 국가적 차원의 다양한 전시와 행사가 준비되어 있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아직까지 마츠모토 레이지의 원화가 소개된 적이 없다.

‘마츠모토 레이지 은하철도999 전’이 3월18일 서울 서초동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5관과 6관에서 문을 연다. 작가의 특별 소장품이 세계 최초로 발표되며, 26일에는 마츠모토 레이지가 처음으로 내한한다. 라이브페인팅, 작가와의 만남도 예정되어 있다.

어린 시절 그토록 궁금했던 은하철도999의 탄생과정을 알 수 있는 스토리보드, 메텔과 철이를 테마로 한 다양한 원화, 무엇보다 지금까지 공개되지 않았던 작가의 직필원고를 최초로 공개한다.

오리지널 직필원고를 통해 작가의 작품세계와 제작과정을 살펴볼 수 있으며, TV 및 영화의 애니메이션 셀화도 감상할 수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은하철도999 외에도 캡틴하록, 천년여왕, 사나이 오이동, 우주전함 야마토(국내에는 우주전함 V호로 소개됨) 등의 작품들도 전시된다.

“미래의 만화가가 되고 싶거나 그림을 그리고 싶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소장하고 있는 직필원고들을 공개하기로 마음먹었습니다(마츠모토 레이지)”.

캐릭터 피규어와 작품집, 작가의 어린시절 성장과정 사진도 볼 수 있다. TV 애니메이션 메텔 역의 성우 송도영의 오디오가이드도 진행한다.

거장 마츠모토 레이지의 걸작들을 국내에서, 그것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는 것은 사실상 행운에 가깝다. 어쩌면 안드로메다행 은하철도999의 1등석 티켓을 손에 쥐는 것만큼이나.

양형모 기자 ranb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