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황교안 대선 불출마…인명진 “경선 흥행? 그분이 연예인이냐”
더보기

황교안 대선 불출마…인명진 “경선 흥행? 그분이 연예인이냐”

박태근 기자 입력 2017-03-15 16:11수정 2017-03-15 17: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대선 불출마를 선언한 15일 야권은 일제히 ‘환영’ 입장을 밝혔지만 자유한국당은 공식 논평도 내지 않은채 뒤숭숭한 모습을 보였다.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비대위를 가진 후 기자들과 만나 “뭐 본인의 결단 인데 어떻게 하겠느냐”고 말했다.

그는 ‘아무래도 한국당 경선 흥행이 떨어질 것 같다’는 예측에 “그 분(황 대행)이 연예인이냐. 흥행을 잘 하게…”라고 말했다.


또 ‘황 대행의 불출마를 사전에 알았느냐?’는 질문에는 “그건 대답 못하겠다. 상대방이 있으니까 대답못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정우택 원내대표도 비대위 직후 기자들과 만나 “황 대행 출마에는 3가지 조건이 있다고 말했었다. 하나는 지지율 지속, 또 하나는 국민의 출마 요구였다. 세 번째가 대권출마 의지였는데 본인이 그 의지를 못 가진 것”이라고 말했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