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정미 “이정미 재판관 오늘 퇴임…진짜 수고하셨다”
더보기

이정미 “이정미 재판관 오늘 퇴임…진짜 수고하셨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3-13 11:23수정 2017-03-13 11: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이정미 의원 SNS 캡처

정의당 이정미 의원은 13일 퇴임하는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55·사법연수원 16기)을 향해 “국민의 절실한 뜻을 무겁게 받아 탄핵인용을 이끌어내기까지, 진짜 수고하셨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이정미 의원은 이날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이정미 헌법재판관이 오늘 퇴임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정미 의원은 “‘역사의 심판정에 당사자가 된 심정으로 판결한다’던 말은 헤어롤만큼이나 가슴에 와닿았다”면서 “국민의 절실한 뜻을 무겁게 받아 탄핵인용을 이끌어내기까지, 진짜 수고하셨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정미 권한대행은 이날 오전 11시 헌재청사 1층 대강당에서 열린 퇴임식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의 파면 선고에 대해 “참으로 고통스럽고, 어려운 결정”이었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정미 권한대행은 “우리가 현재 경험하고 있는 통치구조의 위기상황과 사회갈등은 민주주의와 법치주의, 그리고 인권 보장이라는 헌법의 가치를 공고화하는 과정에서 겪는 진통이라고 생각한다”면서 “비록 오늘은 이 진통의 아픔이 클지라도 우리는 헌법과 법치를 통해 더 성숙한 민주국가로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