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BMW코리아, 전략기획팀 신설
더보기

BMW코리아, 전략기획팀 신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7-03-13 10:44수정 2017-03-13 10: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BMW코리아가 전략기획팀을 신설했다.

13일 BMW코리아에 따르면 전략기획팀은 BMW 그룹의 미래 방향성인 넘버원 넥스트 전략을 바탕으로 디지털화, 차세대 전기차, 자율주행 기술 등 미래 기술 트렌드를 반영해 다양한 기업 전략을 수립하게 된다. 전략기획팀 부서장에는 최일용 이사가 선임됐다.

BMW코리아 마케팅 총괄은 오는 6월부터 볼프강 하커 전무가 맡게 된다. 하커 전무는 지난 2002년 BMW 그룹에 입사해 BMW X3, 7시리즈 등 부품 전략 업무를 담당했고 개발부서에서 BMW, MINI, 롤스로이스의 주행 감성, 서스펜션, 수동변속기, 엔진 등 전략 수립을 전담했다. 이후 BMW i와 MINI를 포함한 소형차 부문 옵션 관리, 3시리즈 등 중소형 모델 제품 관리를 거쳐 현재 뉴 5시리즈 출시 및 뉴 6시리즈 GT 제품 관리를 맡고 있다.


기존 마케팅 총괄 이재준 전무는 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 세일즈 마케팅 총괄로 부임했다.

관련기사

김효준 BMW코리아 사장은 “외부 전략 기획 전문가와 BMW 그룹의 상품 및 마케팅 전문가 영입, 그리고 기존 핵심 인재의 전략적 배치는 BMW코리아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고 프리미엄 고객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기 위한 기업 전략의 일환”이라며 “BMW코리아가 향후 한국에서 다양한 투자 및 지속적인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 낼 수 있는 모멘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