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사람이좋다’ 실검 점령자 남상일, 박명수 ‘수입’ 질문에 “대기업 임원의 2배 정도”
더보기

‘사람이좋다’ 실검 점령자 남상일, 박명수 ‘수입’ 질문에 “대기업 임원의 2배 정도”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7-03-12 11:36수정 2017-03-12 11: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캡처

‘사람이좋다’에 국악인 남상일이 출연해 화제다.

12일 방송된 MBC ‘사람이좋다’에서 남상일은 평범한 일상과 국악인으로서의 삶을 공개해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떠오르는 등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남상일은 남다른 입담과 매력으로 이전에도 여러 차례 화제가 된 바 있다. 지난달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 출연 당시에도 실검을 점령했으며, 지난 2일엔 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해 주목받았다.


특히 남상일은 ‘박명수의 라디오쇼’ 출연 당시 수입 관련 발언으로 화제가 됐다.

주요기사

남상일은 수입을 묻는 박명수의 질문에 “대기업 임원의 2배 정도 번다”라고 답했다.

이에 박명수는 “그러면 중소기업으로 가보자”라고 질문하자 남상일은 “중소기업으로 따지면 대표 이사 정도 수입을 거둔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높은 수익을 거두는 이유에 대해 남상일은 “1년 내내 행사가 있다. 이것이 국악의 매력이 아닐까 싶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