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어린이 책]색연필과 종이만 있으면 상상의 괴물이 살아나요
더보기

[어린이 책]색연필과 종이만 있으면 상상의 괴물이 살아나요

손택균기자 입력 2017-03-04 03:00수정 2017-03-0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내가 쓰고 그린 책/리니에르스 지음·김영주 옮김/80쪽·1만1000원·책속물고기
소녀 엔리케타는 엄마가 선물해 준 알록달록 색연필을 들고 자기만의 새로운 이야기 ‘모자 두 개를 쓴 머리 세 개 달린 괴물’을 그리기 시작한다. 뒤죽박죽 옷장에서 튀어나온 착한 괴물과 함께 모자를 찾아 나선 소녀는 옷장 속 미로를 헤매다 또 다른 험악한 괴물을 만나 힘껏 도망친다. 종이와 색연필만 있으면 온종일 심심한 줄 모르고 온갖 이야기를 줄줄이 엮어내 그리기 바빴던 희미한 기억의 흔적을 돌이키게 해 준다.

지은이는 아르헨티나 만화가. 이 책으로 지난해 미국도서관협회(ALA)가 해외 우수 어린이 책을 선정해 주는 ‘배첼더 상’을 받았다.

손택균 기자 sohn@donga.com
주요기사
#내가 쓰고 그린 책#리니에르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