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문고리 3인방’ 안봉근 前비서관 증인신문 불출석
더보기

‘문고리 3인방’ 안봉근 前비서관 증인신문 불출석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2-14 10:28수정 2017-02-14 10: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일보DB

이재만·정호성 전 비서관과 함께 박근혜 대통령을 최측근에서 보좌하는 이른바 ‘문고리 3인방’ 중 한 명인 안봉근 전 청와대 국정홍보비서관(51)이 14일 헌법재판소 증인신문에 불출석했다.

지난달 5일, 19일 헌재 탄핵심판 증인신문에 불출석한 안봉근 전 비서관은 이날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헌법재판소는 전날 박근혜 대통령 측 대리인단이 안봉근 전 비서관을 설득했지만 이날 출석이 어렵다고 밝혀왔다고 전했다.


안봉근 전 비서관은 ‘비선 실세’ 최순실 씨의 국정 개입을 돕거나 묵인한 의혹을 받고 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