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야금야금 늘던 수입 쇠고기 판매, 구제역에 12%↑
더보기

야금야금 늘던 수입 쇠고기 판매, 구제역에 12%↑

곽도영기자 입력 2017-02-13 03:00수정 2017-02-1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내산 쇠고기는 20% 가까이 급감… 수입 돼지고기도 덩달아 16% ‘껑충’ 구제역 발생 직후 대형마트 수입 쇠고기 매출이 국내산에 비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이마트에 따르면 충북 보은에서 구제역이 최초 발생한 5일부터 9일까지 외국산 쇠고기 매출은 전주보다 12.0% 늘었다. 같은 기간 국내산 쇠고기 매출이 19.6% 줄어든 것과 대조된다. 외국산 돼지고기 매출도 덩달아 올라 증가율 16.7%를 기록했다. 국내산 돼지고기 매출 증가율(5.7%)보다 높은 수치다.

GS수퍼마켓은 5∼9일 쇠고기 매출과 지난해 유사 기간(2월 14∼18일) 매출을 비교한 결과 국내산 쇠고기 매출은 비슷했지만 외국산 쇠고기 매출은 5.3% 늘었다고 밝혔다.


이마트 관계자는 “가격 인상이나 할인 행사 등 별다른 요인이 없었는데도 국내산이 외국산보다 적게 팔렸다”고 말했다. 구제역 바이러스는 사람에게 감염되지 않고 섭씨 50도의 열만 가해도 사멸함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의 막연한 불안감이 소비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주요기사

곽도영 기자 now@donga.com
#수입#쇠고기#구제역#돼지고기#국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