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與, 거국중립내각 구성 요구
더보기

與, 거국중립내각 구성 요구

이재명기자 입력 2016-10-31 03:00수정 2016-10-31 03: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朴대통령에 ‘국정 손떼라’ 메시지… 민주 “모래성 짓는 것” 일단 거부  새누리당 지도부가 30일 거국중립내각 구성을 촉구하고 나섰다. 집권여당이 사실상 박근혜 대통령에게 국정에서 손을 떼라는 메시지를 보낸 것이다. 이에 앞서 야권의 대선 주자들도 거국내각 구성을 제안한 바 있다.

 새누리당 김성원 대변인은 이날 오후 긴급 최고위원회의 직후 기자들에게 “여야가 동의하고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거국내각 구성을 강력히 촉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여당의 거국내각 구성 요구는 28일 이정현 대표와 정진석 원내대표가 각각 박 대통령과 단독 면담을 한 뒤 나온 것이다. 여당이 박 대통령과 본격적인 거리 두기에 들어갔다는 관측이 나온다. 여당에선 거국내각의 국무총리 후보로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손학규 전 대표 등을 박 대통령에게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관계자는 “거국내각의 성격을 띤 내각이 들어서야 한다는 취지에 대해 숙고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새누리당의 거국내각 제안에 대해 야권은 ‘국면전환용’이라며 의구심을 보이고 있다. 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이제 와서 모래 위에 성을 짓겠다는 것이냐”며 “새누리당 얘기는 듣고 싶지도 않다”고 일단 거부 의사를 밝혔다.

관련기사

이재명 기자 egija@donga.com


#여당#거국중립내각#박근혜#국정#새누리당#더민주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