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자유경제원 전희경 총장 “韓 건국과 번영의 기적, 묻혀선 안돼”
더보기

자유경제원 전희경 총장 “韓 건국과 번영의 기적, 묻혀선 안돼”

동아닷컴입력 2015-10-28 17:14수정 2015-10-28 17: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희경 자유경제원 사무총장 (사진= MBC 100분 토론)

새누리당 중앙위원회 포럼에서 “한국사 교과서 뿐 아니라 다른 과목 교과서들 역시 좌편향·왜곡됐다”는 주장이 나왔다.

전희경 자유경제원 사무총장은 28일 오전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열린 새누리당 중앙위원회 ‘역사 바로 세우기’ 포럼에서 “경제·문학·윤리·사회 교과서들 역시 대한민국 일으켜 세운 기적의 힘에 대한 내용은 없고, 학생들에게 불평과 남 탓, 패배감을 심고 있다”고 말했다.

전희경 사무총장은 “최근 올바른(국정) 역사 교과서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는데 이는 완성이 아니라 시작일 뿐”이라며 “대한민국 부정세력은 자신들의 미래 전사를 길러내기 위해 교육과 교과서를 틀어쥐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그 결과 우리 아이들이 대한민국을 헬조선, 희망이 없는 나라, 특권층만 잘사는 나라로 인식하고 있다”며 “부모들이 책상에서 공부하는 아이들을 흐뭇하게 바라만 봤지만 아이들이 보는 교과서가 아이들의 가치관을 얼마나 흔들었는지를 잘 알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이날 포럼에 참석한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국민의 이름으로 요구한다. 전희경 사무총장은 밤잠자지 말고 전국 다니면서 오늘 발표 내용을 국민들 앞에서 강연하라”며 “전 사무총장은 영웅”이라고 극찬하고 나섰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all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