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KT&G, 기업문화 혁신 위한 상상실현위원회 출범
더보기

KT&G, 기업문화 혁신 위한 상상실현위원회 출범

스포츠동아입력 2015-10-28 17:02수정 2015-10-28 17: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T&G(사장 백복인)가 기업문화 혁신을 위한 본격 행보에 나섰다.

KT&G는 28일 서울 강남구 KT&G사옥에서 외부전문가와 회사 임직원으로 구성된 ‘상상실현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 위원회는 현재의 기업문화를 진단하고 바람직한 변화 방향과 대안을 제시함으로써, 조직 내부와 외부를 아우르는 소통 플랫폼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백복인 KT&G 사장과 윤석철 서울대 명예교수가 공동위원장을 맡았고, 회사 임직원 및 외부 자문위원 등 총 9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회사의 비전과 구성원의 꿈을 동시에 실현하는 기업문화를 만들어 나가자’는 의미를 담아 ‘상상실현위원회’로 명명됐다.

관련기사

위원회는 올해 개선 과제로 ▲일과 가정의 양립 ▲현장 중심의 스킨십 강화 ▲조직 내 계층간 화합 등 세 가지 테마를 선정했다. 이를 통해 사람 중심의 배려 문화를 정착해 나가도록 했다. 또 효율적 소통을 위해 사내전산망, 인터뷰 등 온·오프라인을 활용해 임직원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할 예정이다.

백복인 사장은 “이번 위원회 출범을 통해 잘못된 문화를 과감히 청산하고 발전적 제도를 적극 도입해 더욱 신뢰받고 성숙한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나부터 솔선수범해 현장 중심의 소통 경영을 펼쳐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양형모 기자 ranb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