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기업&CEO]가격 거품 쏙 뺀 활어회… 창업시장서 히트예감
더보기

[기업&CEO]가격 거품 쏙 뺀 활어회… 창업시장서 히트예감

최윤호 기자 입력 2015-10-29 03:00수정 2015-10-2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피쉬고고

취업난과 실업난으로 창업 전성시대가 지속되고 있다. 기존 프랜차이즈 시장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블루오션을 개척해야 살아남을 수 있다.

‘회’ 전문 프랜차이즈 피쉬고고(대표 고승철)는 흔히 볼 수 없었던 신개념 창업아이템으로 최근 급부상하고 있다. 신선한 각종 활어와 초밥, 튀김 등을 저렴하게 즐길 수 있는 ‘신상’ 프랜차이즈다. 그동안 높은 가격대로 인해 쉽게 먹을 수 없었던 활어 회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해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다.

피쉬고고는 수산물을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프랜차이즈인 만큼 위생에 각별히 신경을 쓴다. 횟감을 최적의 상태로 관리해 손님에게 내놓기 위해 수소의 청결을 최상으로 유지하고, 재료를 바로 꺼내 사용하기 때문에 신선함이 다르다. 현재 종로구 창신동의 회 테이크아웃을 전문으로 하는 1호점과 화양동의 2호점을 운영하고 있으며, 신당 3호점도 곧 오픈할 계획이다. 3호점까지는 직영점으로 운영되며, 이후부터 가맹점을 모집할 계획이다.


10년간 외식업계에 몸담았던 고승철 대표는 양념 맛에 좌우되는 여러 메뉴를 나열하기보다는 자신이 가장 잘할 수 있는, ‘기본’에 충실한 품목으로 승부하고 있다. 고 대표는 “고급스럽게 느껴지던 메뉴인 활어 회를 부담 없이 접할 수 있어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피쉬고고는 소자본으로 1∼2인 창업이 가능하고 투자 대비 최대의 효과를 볼 수 있는 게 강점이다. 테이크아웃은 물론 배달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계절에 관계없이 안정적으로 수익을 올릴 수 있다. 문의 02-929-6424

주요기사

최윤호 기자 uknow@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