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 골프 기대주’ 안병훈, CJ그룹과 3년간 메인 스폰서 계약
더보기

‘한국 골프 기대주’ 안병훈, CJ그룹과 3년간 메인 스폰서 계약

김종석기자 입력 2015-10-28 14:59수정 2015-10-28 15: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 골프의 기대주 안병훈(24)이 CJ그룹과 2018년까지 3년간 메인 스폰서 계약을 했다. 계약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국내 최고 수준으로 알려졌다. 5월 유럽투어 메이저 대회인 BMW PGA챔피언십에서 우승한 그는 현재 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세계 랭킹 55위에 올라있어 내년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출전이 유력하다. 안병훈은 기존 후원사와의 계약 기간이 남아 있어 2016년부터 CJ 로고가 부착된 모자를 쓴다.

김종석 기자 kjs0123@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