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택시’ 김형석, 딸 친구에게 굴욕 “연세가 좀 있으시네요”
더보기

‘택시’ 김형석, 딸 친구에게 굴욕 “연세가 좀 있으시네요”

동아닷컴입력 2015-10-28 10:04수정 2015-10-28 10: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형석 서진호’

작곡가 김형석이 딸과 자신을 보는 사람들의 시선에 대한 고충을 털어놨다.

김형석은 27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택시(이하 택시)’에서 4세 딸 김아이에 대한 애정을 공개했다.


이날 김형석은 “늦둥이 딸 아이랑 다닐 때 ‘할아버지세요?’라고 묻지 말아달라”고 호소했다.

주요기사

이어 “지나가던 사람이 딸 아이를 보고 ‘얼른 할아버지한테 뛰어가야지’라고 했었다. 또 딸과 놀아주던 한 아이에게 ‘내가 아빠야’라고 했더니 ‘연세가 좀 있으시네요’라고 하더라”라는 일화를 공개해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이날 ‘택시’에는 김형석과 배우 출신 아내 서진호가 동반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