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선영, ‘불타는 청춘’ 등장에 김국진 “뭐 이런 여자가 다 왔어?”… 왜?
더보기

박선영, ‘불타는 청춘’ 등장에 김국진 “뭐 이런 여자가 다 왔어?”… 왜?

동아경제입력 2015-10-28 09:35수정 2015-10-28 09:3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선영. 사진=tvN 불타는 청춘

박선영, ‘불타는 청춘’ 등장에 김국진 “뭐 이런 여자가 다 왔어?”… 왜?

배우 박선영이 ‘불타는 청춘’최연소 여자친구로 등장했다.

27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호피무늬 치마, 빨간 하이힐을 신고 등장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기차역에서 박형준을 기다리던 박선영은 “안녕하세요 탤런트 박선영 입니다”라며 “남들은 제가 가슴 달린 남자로 알고 있어서 제가 남자인 줄 알고 계신다”며 자신을 소개했다.

관련기사

이어 “제가 오늘 이렇게 럭셔리 하게 입고 있는데 기대하셔도 좋을 듯 싶어요”라고 불타는 청춘 합류하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멤버들과 만난 박선영은 “남자가 자신을 번쩍 안아 올리는 것이 로망”이라며 “과거 제 남자친구들에게 말했더니 ‘너같이 무거운 애를 어떻게 드냐’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김국진은 박선영을 안아 올리려 했고 한 번에 성공하지 못하자, 오히려 박선영이 김국진을 번쩍 안아 올렸다.

이에 김국진은 “뭐 이런 여자가 다 왔어?”라고 말에 주변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