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올해의 관광도시 3곳 ‘품앗이 관광단’ 교류
더보기

올해의 관광도시 3곳 ‘품앗이 관광단’ 교류

스포츠동아입력 2015-10-28 05:45수정 2015-10-28 05: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17 올해의 관광도시’로 선정된 강릉시, 고령군, 광주 남구 등 3개 지역이 27일부터 11월 초까지 ‘품앗이 관광단’을 조직해 상호 교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올해의 관광도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관광 잠재력이 큰 중·소도시를 선정하여 3년간 지원과 프로모션을 실시해 매력적인 관광지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강릉시는 경포대, 안목커피거리, 오죽헌 등의 명소가 있는 힐링도시로, 고령군은 대가야박물관, 왕릉전시관, 우륵박물관, 대가야역사테마관광지, 대가야문화누리, 대가야시장 등을 통한 ‘대가야 문화체험도시’로 각각 육성한다. 또한 광주 남구는 근대역사문화의 유적이 많은 양림동을 중심으로 선교, 예술, 건축 등 근대예술여행 도시의 매력을 강조할 계획이다.

한국관광공사는 세 지역의 시민단체, 지역언론, 관광업계, 지역주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품앗이 관광단’의 모니터링 결과를 통해 2016년 사전행사와 2017년 ‘올해의 관광도시 방문의 해’ 사업을 준비할 계획이다.


[스포츠동아]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