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냉장고’ 강수진, 청와대 로고 그릇 공개… 내용물은 상했다?
더보기

‘냉장고’ 강수진, 청와대 로고 그릇 공개… 내용물은 상했다?

동아경제입력 2015-10-27 14:43수정 2015-10-27 14: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수진.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냉장고’ 강수진, 청와대 로고 그릇 공개… 내용물은 상했다?

발레리나 강수진의 냉장고가 공개됐다.

26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국보급 발레리나 강수진이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날 방송에서 강수진의 냉장고를 살펴보던 정형돈이 “국보급 발레리나는 국보급 발레리나네요”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이에 김성주가 “왜요?”라고 묻자, 정형돈은 “청와대에서 그릇을 …”이라며 청와대 로고가 그려진 그릇을 보여줬다.

강수진은 “저는 열어본 적이 없는데 남편이 열어서 한 숟갈 먹는 건 봤어요”라며 “저는 속이 허니로 알고 있는데, 허니인 줄은 몰라요”라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후 김성주는 “청와대에서 뭘 주지?”라며 그릇을 열었고, 그릇 속을 본 김성주와 정형돈은 “오~ 우”하며 “원래 그런건지?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안을 본 강수진은 “상했어”라며 약간 당황하며 웃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이연복 쉐프는 “떠먹을 때 숟가락에 묻어있던 침 때문”이라고 설명하며 “버릴거면 저 주세요”라고 말해 주변에 웃음을 전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