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케이트 미들턴, 직접 찍은 조지 왕자·샬럿 공주 사진 공개
더보기

케이트 미들턴, 직접 찍은 조지 왕자·샬럿 공주 사진 공개

동아닷컴입력 2015-10-27 13:53수정 2015-10-27 13: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케이트 미들턴’

영국 왕세손 부부의 아들 조지 왕자와 딸 샬럿 공주의 사진이 새삼 화제다.

지난 6월 영국 왕실이 공개한 사진에는 조지 왕자가 동생 샬럿 공주를 품에 안고 환하게 웃는 모습이 담겨있다.


공개된 사진 속 하얀 셔츠에 파란색 반바지를 입은 조지 왕자는 샬럿 공주를 안고 있다. 오빠 품에 안긴 샬럿 공주는 흰색 스웨터를 입고 머리 뒤쪽에 베개를 받쳤다.

주요기사

특히 사진은 엄마인 케이트 미들턴 왕세손비가 잉글랜드 동부의 자택 안머홀에서 직접 찍은 것으로 알려졌다.

왕실 사진은 주로 전문 사진사가 찍지만 격식에 얽매이지 않는 윌리엄 왕세손 부부는 조지 왕자가 태어났을 때도 외할아버지가 찍은 사진을 첫 공개사진으로 선택한 바 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