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왕영은·최유라, 홈쇼핑계의 여왕 “그 분이 말하면 명품 같다”
더보기

왕영은·최유라, 홈쇼핑계의 여왕 “그 분이 말하면 명품 같다”

동아닷컴입력 2015-10-27 10:48수정 2015-10-27 10: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왕영은’

방송인 왕영은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과거 방송도 재조명 되고 있다.

지난해 9월 방송된 JTBC ‘썰전’의 ‘예능심판자’ 코너에서는 추석을 앞두고 홈쇼핑 전쟁이 벌어지고 있는 TV 실태를 다뤘다.


당시 방송에서는 홈쇼핑에서 활동하고 있는 왕영은 최유라 김지혜 슈 등의 사진이 공개됐다.

주요기사

종종 쇼호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박지윤은 왕영은과 최유라를 최고의 쇼호스트로 꼽았다.

이윤석 역시 “왕영은이나 최유라는 신뢰의 대명사”라며 “이들이 상품을 홍보하면 명품 같은 느낌이 든다”고 거들었다.

특히 왕영은과 최유라는 한 개 제품 판매를 맡는 여느 연예인들과 달리 본인의 이름을 건 쇼를 통해 다양한 상품을 팔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홈쇼핑계의 명성을 증명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