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냉장고를 부탁해’ 강수진, 텅 빈 냉장고 “고기 쪽 별로 안 먹는다”
더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강수진, 텅 빈 냉장고 “고기 쪽 별로 안 먹는다”

동아닷컴입력 2015-10-27 10:12수정 2015-10-27 10: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강수진’

발레리나 강수진이 텅 빈 냉장고를 공개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강수진, 서장훈이 게스트로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 강수진의 냉장고는 기대와 달리 텅 빈 모습이었고 특히 냉동실에는 낙지와 새우만 있었다.

주요기사

강수진은 “냉동하는 거 별로 안 먹는다”며 “해산물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어 “내가 원래 빨간 고기 쪽은 별로 안 먹는다. 닭고기만 조금 먹는다”며 “맛있는 줄 모르겠다. 불고기, 갈비만 먹을 줄 안다”고 덧붙였다.

냉장실 역시 일반 가정집과 달리 집 반찬이 없었고, 이에 강수진은 “한국 음식이 먹고 싶으면 레스토랑에 간다”고 설명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