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전남/굿모닝 굿뉴스]롯데아울렛 수완점 직원들의 ‘사랑의 텃밭 가꾸기’
더보기

[광주/전남/굿모닝 굿뉴스]롯데아울렛 수완점 직원들의 ‘사랑의 텃밭 가꾸기’

정승호기자 입력 2015-10-23 03:00수정 2015-10-2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광주 광산구 장덕동 롯데아울렛 수완점 앞에는 825m²(약 250평) 규모의 텃밭이 있다. 몇 년 전만 해도 수완호수공원 내 버려진 땅이었지만 지금은 롯데아울렛 수완점 직원들이 어려운 이웃과 사랑을 나누는 텃밭으로 탈바꿈했다.(사진)

‘사랑의 텃밭 가꾸기’는 3년 전 공터를 개간해 직접 키운 농작물을 연말에 불우한 이웃에게 기부하자는 한 직원의 아이디어로 시작됐다. 직원들은 점심시간이나 자투리시간에 텃밭에 씨를 뿌리고 잡초를 뽑으며 정성껏 가꿨다. 첫해에는 배추 800포기를 수확했고 지난해에는 고구마를 심어 100kg을 거두어들였다. 수확한 농작물은 광산구청 ‘투게더광산 나눔복지재단’에 기부해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됐다.

직원들은 올해 수확한 고구마 200kg을 22일 푸드뱅크에 기증했다. 결식아동이나 혼자 사는 노인, 노숙자들에게 따뜻한 간식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수완점 직원 박소성 씨(43)는 “처음에는 텃밭을 가꾸기가 수월치 않았지만 차츰 노하우가 생겨 수확량이 매년 늘고 있다”며 “내 손으로 키우고 거둔 농작물이 어려운 이웃의 식탁에 오른다는 생각에 마음이 뿌듯하다”고 말했다.


2009년 문을 연 롯데아울렛 수완점은 다양한 지역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매년 사회적기업 ‘아름다운 가게’와 손잡고 수완호수공원에서 나눔장터를 진행해 수익금 전액을 기탁하고 있다. 수완호수공원 음악회, 광산 록 페스티벌, 수완 동민의 날 축제도 후원하고 있다.

주요기사

정승호 기자 shjung@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