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소니코리아, HRA에 최적화된 이어폰 ‘XBA-300AP’ 출시
더보기

소니코리아, HRA에 최적화된 이어폰 ‘XBA-300AP’ 출시

동아경제입력 2015-10-22 16:07수정 2015-10-22 16: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소니코리아(대표 모리모토 오사무)는 HRA(High Resolution Audio, 고해상도 오디오) 재생에 최적화된 프리미엄 이어폰 ‘XBA-300AP’를 출시한다.

신제품은 소니의 독자적인 음향 기술을 적용해 왜곡 없는 생생한 원음을 들려준다. 특히 소니가 새롭게 개발한 트리플 BA(Balanced Armature, 밸런스드 아마추어) 드라이버를 탑재해 저음부터 중음, 고음에 이르는 광범위한 음역대를 고음질로 구현한다. 트리플 BA 드라이버는 풀레인지 BA드라이버와 우퍼, HD 슈퍼 트위터 등으로 구성된 고성능 사운드 시스템으로 원음에 가까운 고해상도 사운드를 실현한다.

신제품은 기존 BA를 업그레이드해 진동판과 아마추어 부분을 직접적으로 연결한 T자 모양 형태의 리니어 드라이버를 적용하고 하우징과 도관에 내부 손실도가 높은 소재를 사용했다. 관악기에 사용되는 고순도 황동을 절삭 가공한 도관을 채용해 각종 진동을 억제하며, 고강성 마그네슘 합금 소재의 이중 하우징 설계로 다양한 장르의 보컬과 악기 소리의 고음을 생동감 있게 구현한다. 또한 초소형, 초경량에 주변 소음을 차단해주는 소음차단 설계를 적용했다.


신제품은 고감도 마이크로폰과 다기능 버튼을 탑재한 AP 케이블을 적용해 스마트폰과의 호환성을 높였다. 걸려온 전화를 별도 스마트폰 조작 없이 받을 수 있는 핸즈프리 기능과 스마트폰의 다양한 기능도 조작 가능하다.

관련기사

별도로 판매되는 XBA 시리즈 전용 케이블 3종도 함께 사용할 수 있다. 플래그십 휴대용 앰프 PHA-3와 연결되는 밸런스드 케이블(MUC-M20BL1 11만9000원), Star Quad 방식의 1.2m 고급 오디오 케이블(MUC-M12SM1 10만9000원), 스마트폰 및 워크맨과 호환되는 블루투스 연결 케이블(MUC-M1BT1 19만9000원) 등이 있다.

블랙 색상에 골드 포인트와 투명 케이스로 마감했으며, 가격은 34만9000원이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신제품은 HRA를 완벽하게 재생하기 위한 소니의 독자적인 음향 기술이 집약된 프리미엄 이어폰”이라며 “초고음질 사운드를 구현하는 신제품은 언제 어디서나 최고의 음질로 음악을 감상하려는 소비자들의 욕구를 만족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창현 동아닷컴 기자 cch@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