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라디오스타 김소정 “저 오디션프로그램 이후로 성형하지 않았어요”
더보기

라디오스타 김소정 “저 오디션프로그램 이후로 성형하지 않았어요”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5-10-22 15:36수정 2015-10-22 15: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김소정 트위터

라디오스타 김소정 “저 오디션프로그램 이후로 성형하지 않았어요”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가수 김소정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른 소감을 밝혔다.

김소정은 22일 자신의 트위터에 “우아 아직도 실검에 있다니! 감사합니다.^^ 팅팅 부은 얼굴로 아침부터 나왔어요~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3장을 게재했다.


김소정은 “데뷔 전부터 학교와 공부에 관한 이야기가 저의 모습보다 부각되다보니 오해도 많았었는데 ICU입학에 관한 이야기를 하게 되어서 후련합니다”라며 “그동안 인터뷰와 방송에서도 몇 번 이야기를 했었는데 모두 편집되어서 많이 아쉬웠거든요”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또 한 김소정은 성형설에 대해 “저 오디션프로그램 이후로 성형하지 않았어요. 그 때 교정기를 뺐다 꼈다 하고 있었던 때라 지금과 사뭇..이 아니라 많이 다르죠? 젖살도 빠지고 얼굴이 많이 변한 것 같아요”라며 “그 때의 얼굴을 그리워하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은데 지금 모습도 예뻐해 주세요. 자꾸 보시다보면 정감가실 거예요”라고 해명했다.

이어 “앞으로는 이런 가십거리가 아닌 음악으로 저의 모습을 보여드리겠습니다. 사실 댓글이나 기사를 다 보는 편은 아닌데 이번에는 다 보고 있어요”라며 “응원의 글들 그리고 적나라한 비판들 모두 겸허히 받아드려서 더욱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김소정은 “제가 냈던 앨범들도 한번 씩 들어봐 주세요. 최근에 활동했던 ‘댄스뮤직’ 뿐만 아니라 제가 직접 만든 곡들을 비롯해서 좋은 노래들이 많이 있으니 들어봐 주시고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 더 잘 부탁드립니다”라고 마무리 지었다.

한편 2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는 ‘뇌섹남녀, 그 뇌는 예뻤다’ 특집으로 꾸며져 가수 김소정, 로이킴, 아나운서 신아영, 작가 조승연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김소정은 카이스트 학력을 갖게 된 과정을 설명하면서 “ICU라는 학교가 있었다. 다른 분들은 별볼일 없는 학교인 줄 아는데 무시되는 거 같아 아쉽더라. 잘하고 똑똑한 친구들이 많다. 그 대학에 합격했다. 그 대학에 입학하기 위해 조기졸업했다”고 말했다.

김소정은 “2년 정도 ICU를 다니던 중 카이스트와 통합이 됐다”고 설명했다.

라디오스타 김소정. 사진=김소정 트위터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