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유일랍미’ 이태임, 욕설 논란 당시 “일상생활 불가능” 고백
더보기

‘유일랍미’ 이태임, 욕설 논란 당시 “일상생활 불가능” 고백

동아닷컴입력 2015-10-22 15:04수정 2015-10-22 15: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태임’

배우 이태임이 욕설 논란 당시의 심경을 전했다.

22일 오후 신촌 현대 백화점 유플렉스 12층에 위치한 제이드홀에서는 DramaH ‘유일랍미’ 제작 발표회가 이태임, 유일, 이민영 등 주요 배우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태임은 이날 욕설 논란에 대한 질문에 “사실 처음에는 일상생활이 안되는 정도였다. 그래서 이런 부분은 종교적으로 풀어냈다. 많은 힘이 됐다”고 털어놨다.

주요기사

이어 그는 “솔직히 정말 힘들었지만 많이 좋아졌다. 이제는 웃으면서 이야기 할 수 있는 정도”라고 밝혔다.

한편 드라마 ‘유일랍미’는 의도치 않게 남자행세를 하게 된 여자가 SNS상에서 전설의 연애고수가 되어 연애 전무 최강 찌질남을 환골탈태 시키는 ‘연애 사육 프로젝트’를 담아낸 작품이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