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단독]‘미생’, 국제드라마페스티벌 ‘특별상’ 수상
더보기

[단독]‘미생’, 국제드라마페스티벌 ‘특별상’ 수상

백솔미 기자 입력 2015-10-22 11:53수정 2015-10-22 11: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tvN 드라마 ‘미생’ 포스터. 사진제공|tvN

드라마 ‘미생’이 해외 시상식에서 특별상을 수상했다.

지난해 케이블채널 tvN에서 방송한 ‘미생’은 21일 일본 도쿄 프린스호텔에서 열린 국제드라마페스티벌에서 해외작품특별상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이찬호 책임프로듀서와 정윤정 작가가 참석해 기쁨을 누렸다.

드라마는 종영 후 CJ 계열사인 엠넷 재팬 채널에서 방영한 것이 전부다. 그룹 제국의아이들 멤버인 임시완 외에 내세울 만한 한류스타가 없지만, 시상식 주최 측이 출품을 먼저 제의할 정도로 드라마에 대한 관심이 적지 않게 퍼져있음을 확인시켜줬다.


지난해 10월 방송한 ‘미생’은 종합상사를 배경으로 회사원들의 이야기를 실감나게 그려내 높은 공감을 이끌며 신드롬을 일으켰다. 주인공 장그래(임시완)가 ‘미생’에서 ‘완생’으로 거듭나는 과정은 이 시대의 젊은 청년들에게 깊은 울림을 주기도 했다.

관련기사

22일 정윤정 작가는 스포츠동아와 전화인터뷰에서 “언어와 문화가 달라도 보편적인 공감대가 있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게 드라마의 힘인 것 같고 드라마를 만드는 사람으로서 감동과 작은 보람을 느꼈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미생’은 이달 초 경상남도 진주에서 열린 제8회 코리아드라마페스티벌에서 작품상을 수상했다. 또 9월 서울 상암에서 열린 서울드라마어워즈 2015에서는 미니시리즈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트로피를 쌓아가고 있다.

스포츠동아 백솔미 기자 bs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