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수원 특허기술 5종 중소기업에 이전
더보기

한수원 특허기술 5종 중소기업에 이전

연제호 기자 입력 2015-10-22 11:13수정 2015-10-22 11:1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조석)이 ‘소구경배관 초음파 검사’ 등 보유 중인 특허기술 5종을 중소기업 등에 이전한다.

한수원은 22일 서울 삼성동 서울사무소에서 중소기업 9개사와 기술이전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한수원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한 것으로 한수원으로부터 특허기술을 이전 받은 업체들은 향후 600억 원 이상의 수익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수원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데이터와 기술 노하우를 중소·벤처기업에 개방하고 공유함으로써 일자리 창출과 창조경제를 지원하는 정부운영 패러다임인 ‘정부 3.0’을 더욱 적극 실천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이날 행사에는 기술이전 대상기업 외에 향후 기술이전 받을 것을 희망하는 기업 등 19개 업체 대표가 참석했다. 한수원은 최근 7년간 중소기업에 118억원의 연구개발비를 지원하고, 1800억원 상당의 연구개발품을 우선 구매하는 등 중소기업 지원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한수원 조석 사장은 “중소·벤처기업이 창조경제의 주역이 되도록 공기업으로서 지속적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제호 기자 sol@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