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원로사학자 22명 국정화반대 성명
더보기

원로사학자 22명 국정화반대 성명

조종엽기자 입력 2015-10-22 03:00수정 2015-10-2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 국사편찬위원장인 이만열 숙명여대 명예교수를 비롯한 원로 사학자 22명이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하는 성명을 냈다.

이들은 21일 서울 종로구 흥사단 강당에서 “국정 교과서는 한 가지 역사 해석을 획일적으로 주입하기 위한 것으로 시대착오적 발상”이라며 “대통령이 나서서 국정화를 철회하라”고 주장했다.

이 성명에는 강만길 전 상지대 총장과 윤경로 전 한성대 총장, 김정기 전 제주교육대 총장, 안병욱 가톨릭대 명예교수, 권태억 전 서울대 교수, 서중석 전 성균관대 교수 등이 참여했다.


조종엽 기자 jjj@donga.com
주요기사
#원로사학자#국정화#서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