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해피투게더3 유재석, “머리부터 발끝까지 명품 입고 싶지 않나” 전현무 질문에…역시 ‘유느님’
더보기

해피투게더3 유재석, “머리부터 발끝까지 명품 입고 싶지 않나” 전현무 질문에…역시 ‘유느님’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5-10-09 11:51수정 2015-10-09 11:5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캡처

해피투게더3 유재석, “머리부터 발끝까지 명품 입고 싶지 않나” 전현무 질문에…역시 ‘유느님’

해피투게더3 전현무

‘해피투게더3’ 유재석이 명품을 사지 않는 이유를 밝혔다.


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 개편 후 첫 방송에서는 7년 만에 사우나 복을 벗고 3MC 유재석, 박명수, 전현무와 고정패널 조세호, 김풍을 필두로 하는 새 포맷을 처음으로 선보였다.

주요기사

이날 ‘해피투게더3’에서 전현무는 유재석에게 “근데 하루쯤은 이미지 관리 다 생각하지 않고 무언가를 막 사고 지르고 싶은 마음 없냐. 머리부터 발끝까지 명품으로 치장하고 싶은 마음 없냐”고 물었다

이에 유재석은 “근데 다들 오해를 하시는데 내가 이미지 때문에 안 사는 것이 아니다. 필요가 없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지석진은 “그게 아니라 쟤가 명품이 안 어울린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해피투게더3’에서 전현무는 “3년 만에 KBS로 돌아왔다. ‘해피투게더’가 키운 아들이라고 해도 무방하다”며 “케이블계 유재석이라고 했는데 유재석 씨가 넘어 오셔서 이제 그 자리마저 위태위태 하다”고 토로했다.

이에 김풍은 “전현무와 여러 번 방송을 했는데 그 곳에서는 늘 센터였다. 근데 여기서는 옆에 서있다. 힘없는 아버지를 보는 느낌이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해피투게더3 전현무.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캡처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