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경복궁 야간개장, 10분 만에 티켓 매진… 신분증 없으면 입장 불가?
더보기

경복궁 야간개장, 10분 만에 티켓 매진… 신분증 없으면 입장 불가?

동아경제입력 2015-10-08 15:49수정 2015-10-08 15: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복궁 야간개장. 사진=동아일보 DB

경복궁 야간개장, 10분 만에 티켓 매진… 신분증 없으면 입장 불가?

경복궁 야간개장 티켓이 예매 오픈 10분 만에 매진됐다.

인터파크 티켓 측은 8일 오후 2시부터 ‘2015년 경복궁 가을 야간 특별 관람’ 예매권 일일 수량 1050매를 판매하기 시작했다.


경복궁 야간개장 티켓은 오픈 10분 만에 모든 기간 티켓들이 매진되며 인기를 실감케했다. 이번 경복궁 야간개장은 오는 17일부터 11월 2일까지며 시간은 오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다. 10월 20일과 27일은 휴무이며 입장마감은 오후 9시다.

관련기사

경복궁 야간개장 관람을 위해서는 암표 등 부정한 티켓 유통 차단을 위해 예매한 당사자의 신분증을 필수로 지참해야 한다.

경복궁 야간개장 예매권은 일반인 현장 판매는 하지 않으나, 국가유공자 및 장애인은 1일 50명씩 총 100명 무료 입장 가능하며 증증장애인(1~3급)일 경우 보조자 1명 무료로 입장 가능하다.

한편 경복궁 야간개장은 옥외 행사이므로 우천 시에도 정상 진행되며 구입한 예매권은 당일에 한해 사용할 수 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