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승기 “군입대 아무런 걱정 안 돼… 내려놓고 싶다”
더보기

이승기 “군입대 아무런 걱정 안 돼… 내려놓고 싶다”

동아닷컴입력 2015-10-08 13:25수정 2015-10-08 13: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승기’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자신의 소원을 공개했다.

지난 2일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공개된 tvN ‘신서유기’ 마지막 회에서는 멤버들이 자신의 소원을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승기는 “나는 군대에 가는 게 사실 아무런 걱정이 되지 않는다”고 말문을 열었다.

주요기사

이어 “가장 못 견디겠는 건 그거다. 남과 나를 비교하는 거다. 일이 안 풀릴 때는 정말 힘들다”라며 “그래서 내려놓고 행복해 지고 싶다. 내공을 쌓고 싶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