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기하·아이유 열애설… 양측 소속사 “확인 필요하다”
더보기

장기하·아이유 열애설… 양측 소속사 “확인 필요하다”

동아닷컴입력 2015-10-08 13:19수정 2015-10-08 13: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장기하 아이유

가수 아이유와 장기하의 열애설이 불거져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8일 오전 한 연예매체는 아이유와 장기하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특히 이 매체는 두 사람이 바쁜시간을 쪼개 비밀 데이트를 즐긴다며 그 모습을 포착해 공개했다.


하지만 양측 소속사는 몰랐다는 반응이다.

주요기사

장기하의 소속사 두루두루 amc는 동아닷컴을 통해 “아이유와 열애설? 전혀 아는 바 없다. 우선 본인에게 사실부터 해봐야 한다”고 밝혔다.

아이유 소속사 로엔엔터테인먼트 역시 “기사를 방금 봤다”며 “아직 열애에 대한 진위를 파악도 못했다. 우선 확인 필요하다”는 입장을 전했다.

한편, 이날 장기하와 아이유의 열애설을 보도한 매체는 두 사람이 음악작업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설명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