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기하 아이유 열애설, ‘11세 나이차’ 음악으로 극복? “음악 작업을 하면서…”
더보기

장기하 아이유 열애설, ‘11세 나이차’ 음악으로 극복? “음악 작업을 하면서…”

백주희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5-10-08 12:04수정 2015-10-08 12: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동아DB

그룹 장기하와 얼굴들의 장기하(33)와 아이유(22)가 열애설에 휩싸였다.

8일 디스패치는 장기하와 아이유가 올해 3월부터 만나기 시작해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두 사람이 장기하가 살고 있는 마포의 한 아파트나 아이유가 지내는 용산의 한 주상복합에서 주로 데이트를 즐겼다고 전했다. 스케줄의 빈 공백을 ‘쪼개기’ 수준으로 적절히 활용했다고.


보도에 따르면 아이유는 팬미팅 준비 기간인 8월과 9월 틈틈이 장기하의 집을 찾았다. 8월 30일 상해에서 귀국한 뒤나 9월 7일 홍콩에서 귀국한 뒤 마포로 향했다. 아이유는 짧은 시간 머문 뒤 연습실로 향했다고 이 매체는 설명했다.

주요기사

또 장기하가 직접 차량을 몰고 용산을 찾는 모습도 포착됐다. 두 사람은 주변을 의식한 듯 검은색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렸다.

한 측근은 이 매체에 “음악적인 고민을 나누면서 가까워졌다”면서 “음악적 작업을 하면서 서로 의지하게 됐고, 자연스레 동료 이상으로 발전했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유는 컴백을 앞두고 앨범을 준비하고 있다. 장기하는 전국투어 ‘날로 먹는 장얼’을 진행한다.

장기하 아이유 열애설. 사진=장기하 아이유 열애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