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혜영, 딸 서현 꼭 껴안고 다정한 모습 “나에게 응원이 된다”
더보기

이혜영, 딸 서현 꼭 껴안고 다정한 모습 “나에게 응원이 된다”

동아닷컴입력 2015-10-08 11:03수정 2015-10-08 11: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혜영 딸’

배우 이혜영이 딸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7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 최근 화가로 변신한 이혜영과의 인터뷰를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혜영은 화가가 된 사연을 묻는 질문에 “아버지가 돌아가시기 전 아프셨고, 사랑하는 강아지가 세상을 떠나면서 아픔을 극복하기 위해 붓을 들었다”고 답했다.

주요기사

이어 “그림을 그리면서 상처가 많이 치유됐다. 하늘에서 아버지가 보고 계신다면 그냥 ‘그럴 줄 알았다’고 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혜영은 딸 사진을 공개하며 “딸이 엄마가 참 대단하다고 말을 해 줄 때마다 그게 나에게 응원이 되는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혜영은 지난 2011년 한 살 연상 금융권 종사자 남편 부모씨와 재혼했으며, 딸 서현 양은 지난 3월 미국에 위치한 보딩스쿨인 `DeerfieldAcademy`에 합격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