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라디오스타’ 조달환 언급 구재이, 과거 속옷화보 속 명품 몸매-완벽 비율 ‘시선강탈’
더보기

‘라디오스타’ 조달환 언급 구재이, 과거 속옷화보 속 명품 몸매-완벽 비율 ‘시선강탈’

박예슬 입력 2015-10-08 09:47수정 2015-10-08 10: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라디오스타 조달환. 사진=리바이스 바디웨어 화보

‘라디오스타’ 조달환 언급 구재이, 과거 속옷화보 속 명품 몸매-완벽 비율 ‘시선강탈’

배우 조달환이 ‘라디오스타’에서 언급한 배우 구재이가 화제인 가운데, 구재이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 받았다.

구재이는 지난해 ‘리바이스 바디웨어’와 함께 한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이 화보에서 구재이는 완벽한 몸매로 개성 넘치는 언더웨어 스타일을 선보였다. 특히 볼륨감 넘치는 몸매와 섹시한 일자 복근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주요기사

한편, 7일 방송한 MBC 예능 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 배우 조달환은 ‘드라마 스페셜-추한 사랑’에서 첫 주연을 맡았던 일을 언급했다.

조달환은 “주위에서 다 의심했다. 조연만 많이 해서 극 전체를 못 끌어갈 것이라 생각하더라. 그런데 우연치 않게 상까지 받았다”고 말했다.

조달환은 이어 “역할에 몰입하다 보니 상대 배우를 사랑하게 되더라”며 당시 극중 상대역을 맡았던 배우 구재이를 언급했다.

또 조달환은 “드라마 마치고 한 달 동안 울었다. 끝나고 나서도 보름을 울었다. 지하철에서도 울었다”며 “죽는 줄 알았다. 그때 결혼할 여자친구도 있었다. 작품이 끝나고 한 달 정도 빠져나올 수 없어 힘들었다”고 털어놔 놀라움을 자아냈다.

라디오스타 조달환. 사진=라디오스타 조달환/리바이스 바디웨어 화보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