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라디오스타’ 조달환 “영화 촬영 때문에 치아 갈았다”…감독에 부담스럽냐고 묻자?
더보기

‘라디오스타’ 조달환 “영화 촬영 때문에 치아 갈았다”…감독에 부담스럽냐고 묻자?

박예슬 입력 2015-10-08 09:30수정 2015-10-08 09: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라디오스타 조달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조달환 “영화 촬영 때문에 치아 갈았다”…감독에 부담스럽냐고 묻자?

배우 조달환이 ‘라디오스타’에서 연기에 대한 열정을 전했다.

7일 방송한 MBC 예능 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는 배우 박혁권, 영화감독 이병헌, 배우 박병은, 배우 조달환이 게스트로 출연해 ‘믿고 보는 남자들-충무로 특집’을 꾸몄다.


이날 ‘라디오스타’에서 MC규현은 조달환에게 “영화를 찍을 때 온 몸을 불사지른다고 들었다”라고 물었다.

주요기사

이에 조달환은 “영화 ‘공모자들’ 때 역할을 위해 치아의 1/3을 대각선으로 갈았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윤종신은 이병헌 감독에게 “감독으로서 부담스럽지 않냐”고 물었다. 이병헌 감독은 “영화에서 조달환의 연기를 굉장히 감명 깊게 봤다”며 칭찬했다.

라디오스타 조달환. 사진=라디오스타 조달환/MBC 방송화면 캡처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