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병은 “전지현, 손수 씻으신 포도 건네줬다” 감격
더보기

박병은 “전지현, 손수 씻으신 포도 건네줬다” 감격

동아닷컴입력 2015-10-08 09:06수정 2015-10-08 09: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라디오스타 박병은 전지현’

배우 박병은이 ‘암살’ 촬영 당시 전지현과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충무로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박혁권과 박병은, 조달환, 이병헌 감독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병은은 영화 ‘암살’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전지현을 언급하며 “판타지 같았다”고 회상했다.

주요기사

박병은은 “그런 분이랑 제가 한 대기실을 썼다. 또 약혼자를 연기했다”고 말하며 감격했다.

이어 “대기실에 있는데 ‘오빠 포도 하나 드세요’라고 하더라. 나에게 하는 말인 줄 몰랐다”며 “주위를 둘러봤는데 아무도 없었다. 나한테 말 한 것이다. 손수 씻으신 포도를 줬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