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웅제약, 세계피부외과학회서 ‘나보타’ 소개
더보기

대웅제약, 세계피부외과학회서 ‘나보타’ 소개

김재범 전문기자입력 2015-10-05 16:35수정 2015-10-05 16:4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웅제약은 1일부터 4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5 제36회 세계피부외과학회’에서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톡신제제 ‘나보타’를 소개했다.

세계피부외과학회는 피부외과 분야의 권위있는 국제학회로 올해는 미국, 유럽, 일본 등 35개국 1000여명의 피부과 전문의가 침가한 가운데 피부암과 안티에이징을 주제로 열렸다. 대웅제약은 심포지엄과 브랜드 부스를 통해 행사에 참가한 피부과 전문의 및 관계자를 대상으로 나보타의 우수성을 소개했다.

나보타 심포지엄에서는 건국대학교병원 피부과 전문의 이양원 교수를 좌장으로 태국 씨리랏 병원 피부과 전문의 렁시마 교수가 ‘나보타의 특장점과 나보타를 사용한 사각턱과 종아리 임상결과’를, 필리핀 아시안스템셀인스티튜트 피부과 전문의 마리아 크리스티나 푸얏이‘아시아인의 형태학적 얼굴특징과 나보타 사용경험’에 대해 발표했다.


나보타는 북미, 남미, 아시아 등 60여개국, 7000억원 규모의 수출계약을 체결해 글로벌 진출을 가속화하고 있다. 현재 미국, 유럽에서 5개의 임상이 순조롭게 진행 중으로 내년 초에 임상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임상시험 종료 후 허가등록을 거쳐 2017년 하반기에 미국, 유럽 등에 발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기사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