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롯데호텔서울, 제주 다금바리 명인 초청 미식회
더보기

롯데호텔서울, 제주 다금바리 명인 초청 미식회

김재범 전문기자입력 2015-10-05 16:29수정 2015-10-05 16: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서울은 한식당 무궁화에서 제주 향토요리 명인 강창건 초청 미식회를 진행한다.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식재제주: 제주 향토요리 명인 강창건 초청 미식회’란 제목으로 진행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다금바리 회치기 발명특허 1호인 강창건 명인과 ‘무궁화’의 수장으로 정통 반가 요리를 선보이는 천덕상 셰프가 함께 참여한다.

행사기간 동안 매일 새벽 제주도에서 항공으로 직송한 다금바리를 사용하여 부위별로 29가지의 다채로운 맛을 느낄 수 있는 색다른 미식 경험을 제공한다. 다금바리를 모둠회는 물론 껍질 향채무침, 다금바리 숭채만두, 해물탕, 등 반가 요리와 접목해 선보인다.


강창건 조리장은 2006년 슬로푸드 세계본부에서 선정한 세계 100대 요리 거장으로 다금바리의 자타공인 최고의 전문가다. 제주에서 4대를 이어온 활어회 전문 향토 음식점을 운영하며 ‘다금바리 회 조성물 및 제조방법’으로 발명 특허도 갖고 있다.

관련기사

스포츠동아 김재범 전문기자 oldfield@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