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불법 정치자금 수수 혐의’ 박기춘, 국토교통위원장직 사임
더보기

‘불법 정치자금 수수 혐의’ 박기춘, 국토교통위원장직 사임

황형준 기자입력 2015-10-05 16:05수정 2015-10-05 18: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불법 정치자금 수수 혐의로 구속된 무소속 박기춘 의원이 5일 국토위원장직 사임서를 국회에 제출했다. 박 의원의 사임서는 12일 본회의에서 처리될 예정이다.

박 의원 측 관계자는 “박 의원은 본격적인 재판이 시작되기 전 사퇴할 생각이었다”며 “12일 재판기일이 잡혔고 본회의가 예정되자 위원장직 사임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새정치민주연합은 8월 체포동의안 국회 처리를 앞두고 탈당한 박 의원이 구속된 뒤에도 위원장직을 사임하지 않아 야당 간사인 정성호 의원이 위원장 대리를 맡아 국정감사를 진행했다. 새정치연합은 조만간 야당 추천 몫인 국토위원장직 인선에 들어간다.


황형준 기자constant25@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